HOME CONTACT US SITEMAP
OPTRONICS 2012

HOME > 커뮤니티 > 산업동향
LG디스플레이, '소리나는 OLED' 조명 공개
관리자 2018.03.22 887

LG디스플레이는 스피커처럼 소리를 내는 유기발광다이오드176(OLED) 조명을 개발했다고 18일 밝혔다. 

제품은 OLED 패널을 진동판으로 이용하는 원리다. 패널이 직접 떨리며 소리를 낸다.

LG디스플레이는 '크리스탈 사운드 올레드(CSO221)'로 이름 붙인 이 기술을 TV에 적용한 바 있는데, 이번에 조명으로 확대했다. 

LG디스플레이 관계자는 “별도의 스피커를 설치하지 않아도 조명에서 새소리나 물 흐르는 소리가 나게 할 수 있다”며 “박물관이나 체험존에 설치하면 마치 숲 속에 들어와 있는 듯 생생한 경험을 제공할 수 있다”고 말했다. 

또 건물 화재·재난 경보시스템이나 커피숍 매장 등에서도 스피커 대용으로 활용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했다. 

LG디스플레이는 오는 23일까지 독일에서 열리는 조명·건축전시회 '라이트 앤드 빌딩(Light & Building) 2018'에 참가해 소리나는 OLED 조명을 선보일 계획이다.

또 전시회에서 OLED 조명 기술이 접목된 블라인드, 벽지, 자동차 후미등 등 면광원이 특징인 OLED 조명의 다양한 쓰임새를 제시할 예정이다. 

LG디스플레이는 전시회 기간 세미나를 열어 연세대 세브란스 안과병원과 함께 진행한 OLED 광원과 눈 건강의 관계에 대한 연구 결과를 발표한다. 

연구 결과 OLED는 세포 파괴의 원인물질인 활성산소(ROS)의 광원 발현량이 기존 광원보다 낮은 것으로 나타났다고 회사 측은 전했다. 

스피커처럼 소리를 내는 OLED 조명들(제공: LG디스플레이)
                                   <스피커처럼 소리를 내는 OLED 조명들(제공: LG디스플레이)>

윤건일 전자/부품 전문기자 benyun@etnews.com 
"대형 OLED 생산비용 낮추자"...日·中, 잉크젯 프린팅 개발 경쟁 가속도
LG전자·소니, 올해 증가한 OLED 패널 물량 대부분 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