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CONTACT US SITEMAP
OPTRONICS 2012

HOME > 커뮤니티 > 산업동향
삼성디스플레이, 세계 최소 곡률 폴더블 OLED 상용화…'갤럭시Z폴드2' 탑재
관리자 2020.09.16 74
삼성디스플레이는 업계 최소 곡률(R) 1.4R로 폴더블 유기발광다이오드 (OLED) 패널을 상용화하는데 성공했다고 16일 밝혔다.

1337988_20200916085020_874_0001.jpg
1.4R은 반지름 1.4㎜ 원의 휘어진 정도를 나타낸다. 곡률값이 작을수록 접히는 부분 공백이 사라진다. 현재까지 상용화된 폴더블 패널 중 가장 작은 곡률을 구현했다.
삼성디스플레이가 세 번째로 선보인 폴더블 OLED는 2208×1768 해상도와 7.6인치 크기를 갖췄다. 전작 대비 큰 화면에 커버윈도로 울트라신글라스(UTG)를 사용했다. 회사는 기존 투명 보다 견고하고 높은
완성도를 구현했다고 평가했다.
이번 제품은 삼성전자가 최근 선보인 '갤럭시Z폴드2'에 탑재됐다. 패널 여러 겹을 접을 때 발생하는 폴딩 스트레스를 극복하는데 주력했다. 특히 적층 구조가 외부 힘을 완충하도록 재료, 설계, 모듈 등 최적화 기술을 적용했다. 갤럭시Z플립 대비 접히는 부분이 1.7배 늘었다. 글로벌 인증기관 뷰로베리타스에서 실시한 폴딩 테스트 20만회를 안정적으로 통과했다. 유해 블루라이트 비율은 업계 최저 수준인 6.5%로 낮췄다.
삼성디스플레이 관계자는 “1.4R 폴더블 OLED는 완벽에 가까운 폴딩을 구현하면서 우수한 화질을 제공한
다”면서 “소비자에게 폴더블 스마트폰의 새로운 가치를 제시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윤희석기자 pioneer@etnews.com
<출처: 전자신문>

LGD, 4분기에 'OLED TV 패널 출하' 200만대 시대 연다…中 광저우 '풀가 동'
LG디스플레이, 이태원·합정에 OLED 미디어 아트 선보여